자유게시판



18-09-13 17:50

전교인 1일 기도원 영성수련회로 결단과 영적 성장을 기대해

김청극
댓글 0

9월 7일 금요일,  저녁 8시30분부터 준비찬송에 들어갔다. 성도들이 직장이나 기타의 이유로 아직은 덜 참석한 상태이다. 교회봉고차량, 개인승용차량, 승합차 등 하나둘씩 도착하였다. 태풍의 영향으로  8월에서 9월로 연기된 날이었다.

 78e776c1a498d16e1a71ad825f375b80_1536829                                       예수 찬양단의 준비 찬양: 저녁 8시30분 오산성은동산에서

 

오산 성은동산(평택 진위면 소재) 곳곳의 기도의 열기는 없는 듯하였다. 그만큼 기도원을 찾는 이가 없는가?

하나님을 예배합니다. 새 광명교회 담임이신 박영민 목사님이 오늘의 강사이시다.  본문은 민 6:22-27

[그들에게 내가 복을 주리라]

낙하산과 얼굴은 펴지지 않으면 죽는다.  믿음이란 이기는것, 그 만큼 견디는것. 하나님이 함께 하는것 그것이 복의 원천이다. 그렇지 않으면 믿어지지 않는것, 저주, 가문의 저주는 곧 불신앙이다. 

 78e776c1a498d16e1a71ad825f375b80_1536829 

                   영성수련회 시작하기 전: 저녁 8시30분으로 그 후로는 기도원을 가득 메웠다. 130명 참석

 

운명론적인 신앙이란? 성경을 깊게 많이 살핀다. 곧 집중이다.  하나님의 말씀의 균형-편협에서 벗어남.

고난이 축복이란다.  시험 드는것 까지 축복이다.  유교적인 신앙/청빈사상/ 고후 8:9 그렇지만 마음도 부요롭고 물질도 부요로우면 좋겠다.  부요함의 축복: 전 9:9  * 하나님께서 주신 것이 모두 축복이다( 창1:28)

 

복의 근원/바라크=찬양, 찬송=영광.  바울과 실라의 찬양= 옥문이 열리는 축복. 무릎 꿇는다. 곧 항복, 순종의 삶

복을주며 지키기를 원한다. 건강도 물질도 자녀도. 소리내어 뜨겁게 원없이 기도한다.

어느새 약 130명의 성도들로 가득찼다.  저마다의 마음의 소원, 짝 기도, 그룹으로 중보 기도,  기도로 막힌 담을 허물었고 상처가 회복되었고 마음의 병 나음을 얻었으며 무엇보다 마음이 평안해지며 기쁨과 감사가 용솟음쳤다.

 

수많은 현대인의 갈등과 고민, 번민을 현대 의약으로 치유할 수 가 없다.  하지 않아도 될 근심과 걱정, 두려움, 무기력함, 저주와 불신, 부정적인 것, 예수 이름 앞에 항복받았다.  *고귀하신 그 이름 예수만을 찬양합니다......

 

 봉고차. 각종의 악기와 장비, 소모품과 비품을 잘 정리하며 기도원을 출발합니다. 어느덧 밤 11시가 넘어 간다. 운전자, 목회자, 성도님들  사역자, 찬양단,  모두 행복한 밤이었다.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위로 가기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날짜 조회
» 전교인 1일 기도원 영성수련회로 결단과 영적 성장을 기대해 18.09.13 11
34 서원석 담임목사님 한국교육자선교회 수원지역회 예배 인도 18.08.18 23
33 제 2회 전교인 교구 축제 18.07.10 158
32 고백과 바람 18.02.18 139
31 새해 아침 18.02.17 120
30 2018년 수원장안지방 부흥 사경회 18.01.16 142
29 주보도 게시판에 올려주면 좋겠다는 생각을 했네요~ 18.01.07 143
28 사랑의 방식 17.12.07 705
게시물 검색