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유게시판

17-09-26 00:00

성화(聖化)

이동훈
댓글 0

 eca661c5114f42fa0b21a67a2555c9fe_1506353

 

 

聖化

                                                               李 東勳

 

당신을 갈구(渴求)하는 것은 당신을 볼 수 없기 때문입니다.

당신을 만질 수 없는 것은 당신의 흔적이 없기 때문입니다.

당신을 느낄 수 없는 것은 당신의 숨결이 없기 때문입니다.

 

당신의 그리움에 하늘을 보며 당신을 그립니다.

때론 병아리 깃털처럼, 때론 독수리 발톱처럼

그 모습을 내 모습이란 것에 화들짝 놀랍니다.

당신은 눈물이 되어 떨어집니다.

 

당신의 흔적에 자작나무를 만져봅니다.

세파(世波)의 굵게 파인 등줄기

슬픈 상처를 묶고 허둥대는 내 모습에도

당신은 비바람으로 견딥니다.

 

감잎사이로 스쳐지나가는 간들바람에

홍시(紅枾)로 무르익고 반춤 추는 마지막 잎새는

자신의 몸을 감싸며 떨어집니다.

당신의 숨결은 지면의 입맞춤에 긴 호흡

 

! 당신은 미로(迷路) 속의 종착역

당신의 피조물을 통해 흔적을 찾아가는 여정(旅程)

그 길을 어제도 찾았고 , 오늘도 찾고.

내일도  찾을 것입니다.

끝 날까지도.....

 

 *간들바람:  부드럽게 살랑살랑 상쾌하게 부는 바함

 *반춤 :춤추는 것같이 흔들거리는 동작.

 

  • 페이스북으로 보내기
  • 트위터로 보내기
  • 위로 가기

자유게시판



목록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25 송편을 빗는 과정에서 본 신앙생활 이동훈 17.10.02 34
24 나의 분신 , 유리병 이동훈 17.09.28 37
» 성화(聖化) 이동훈 17.09.26 44
22 장안지방 교회학교 연합회 제1회 교사 컨퍼런스 준비 모임 이동훈 17.09.21 45
21 2017년 조원교회 임원 영성 수련회 김청극 17.09.02 46
20 2017년 장안지방 어린이 예능대회 이동훈 17.08.27 58
19 수원시 기독교연합회가 주관한 8.15광복절 연합예배 김청극 17.08.15 49
18 8월 첫주 예배의 모습은? 김청극 17.08.06 41
게시물 검색